나는 오늘도 담배꽁초를 먹었다.

조회수 74

























설곽이 알려주는 유익한 환경이야기



나는 오늘도 담배꽁초를 먹었다.



1. 티백


플라스틱 섬유로 만들어진 

삼각 티백 1개로 우려낸 티 한 잔 속에는, 

100억개 이상의 미세 플라스틱과 30억개 이상의 

나노 플라스틱이 검출된다는 사실! 

알고 계셨나요?


(출처: 미국 화학학회 ACS가 발행하는 유명 학술지 Environmental Science & Technology)


최근에는 옥수수 전분으로 만든 생분해성 PLA 티백, 

소창 티백 등 미세플라스틱이 검출되지 않는 

다양한 제품이 출시되고 있습니다. 



2. 담배필터

 

담배필터 성분의 90%가 ‘셀룰로스 아세테이트’라고 

불리는 합성 플라스틱이라는 사실

흡연자 63.5%가 모르고 있어요.


무심코 버려지는 담배꽁초, 연간 약 4조 개

해양 미세플라스틱의 가장 큰 원인으로 

해양생물을 통해 결국 우리의 몸속으로 들어옵니다. 


잘만 버려도 건축자재, 퇴비 등으로 

재활용이 가능하니 무단투기는 이제 그만


휴대용 재떨이나 시가랩을 사용해 

쓰레기통에 잘 버려주세요.



3. 에베레스트에도..?


세계에서 가장 높은 산

에베레스트의 해발 8천 400m 높이에서 

미세플라스틱 발견


가장 높은 곳에서 미세플라스틱이 발견된 첫 사례로 

등산복, 텐트 등 등산객을 통해 

나온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.



4. 마리아나 해구에서도 발견


세계에서 가장 수심이 깊은 마리아나 해구에서 

미세플라스틱이 발견되었다는 연구 결과도…! 



미세플라스틱

우리의 ‘일상’에 침투해 ‘일생’을 위협하고 있습니다. 



#환경 #미세플라스틱 #일상속위험

#깨끗한미래 #지속가능한미래